춥다

파랑색 잉크가 추워 보여서 브라운색 잉크를 주문했는데,
방금 도착해온 잉크병을 열어보니 팥빙수같은 얼음이 가득… -,.-
휴~ 날씨가 정말 춥구나.
맹추위에, 다들 안녕하신지.

방안에서 보일러 돌리고 자그만 전기히터도 약하게 켜놓고 두툼한 후드티에 패딩조끼까지 걸쳐입고
따뜻한 차 마시며 컴터 앞에 앉아 일하다가
문득, 어떤 이들의 안부가 염려스러워…

4 답글
  1. 이화
    이화 says:

    어떤 이들 안에 나도 들어있을 것만 같은데, 맞겠지요? ^^
    이곳도 많이 춥지만 방은 따뜻해서 책읽기에는 그만 입니다.
    12월 마무리 잘 하시고 새해에도 변함없이 건강하시기 바랍니다.

    응답
  2. hotpaper
    hotpaper says:

    얼어붙은 잉크가 다 녹을 때까지 품에 안고 지켜보는 광경을 상상합니다.
    그런 의지로 해마다 봄이 달려오는 모양입니다.
    궁금한 것 있어요. 아래 잉크를 모두 ‘가지고’ 있는 건가요?
    펜이나 만년필로 적는 다이어리라니… 흠, 참 듣기 좋습니다.
    겨울감(冬枾)이나 이로시주크…라고 발음하면, 그 색이 귀로 들어옵니다.
    아하, 나는 시각-이미지를 청각-이미지로 받아들이는군요.
    언제 한번 그걸로 엽서를 써서 보내보세요.
    눈에 닿는 글자마다 노래가 흘러나올 듯…

    정신 번쩍 드는 추운 날씨인데,
    건강과도 친해지기를…

    응답
    • kalos250
      kalos250 says:

      그럴리가요.. ^^ 이로시주크 잉크는 하나도 가지고 있지 않습니다. 인터넷몰에 올라와 있는 자료에요. 여러가지 실용적인 이유에서 이로시주크는 ‘포기’하였고, 가지고 있는 건 아~주 실용적인 서너개에 불과합니다.

      응답

댓글을 남겨주세요

Want to join the discussion?
Feel free to contribute!

답글 남기기

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. 필수 입력창은 *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