Kalos250's Blog



14 2월 2012

오늘의 일기

근래 나름 작지 않은 각도와 깊이의 굴곡을 통과하며, 그로 인해 내 생활에 약간의 지각변동을 예감한다,...

Read More



08 2월 2012

이사

  또 이사다. 바리 바리 싸고 싸간 것을 다시 펼쳐 놓지만 언제나 무언가 남겨두는 것들이...

Read More



03 2월 2012

입춘.

누군가와 전화통화를 끝내고 든 생각.“당신은 이런 사람이니까…” 혹은 좀 안 좋은 버전으로 “내가 당신같은 사람을...

Read More


겨울, 선물 자랑
01 2월 2012

겨울, 선물 자랑

요가를 배우면서 달라지는 점. 몸이란 걸 삶의 도구가 아닌 내가 보살펴줘야할 대상으로 여기게 된다는 것....

Read More



27 1월 2012

이사를 하기로 했다.

충동적인 결정이긴 했지만, 다시, 이사를 하기로 했다. 자꾸만 숨어들어가고 싶은 욕망을 억누르고, 그 때문에, 그에...

Read More



21 1월 2012

꿈이 버라이어티해진다. 어릴 때부터 워낙 꿈을 많이 꾸는 편이긴 했지만 주로 시각적으로만 감지되던 꿈이 점차로...

Read More



Page 28 of 105« First...1020...2627282930...405060...Last »